세종연구소

검색
재단 및 연구소 소개
보기

개관 및 주요사업

설립배경

종재단법인(세종연구소)는 1983년 10월 9일 미얀마 랑군 사태 후 순국 외교사절들의 유가족을 돕기 위한 모금운동과정에서 정·재계의 지도급 인사들에 의해 창립되었다.

창립자들은 한민족의 고통과 시련이 궁극적으로 남북한의 분단과 긴장에서 기인하고 있으며, 겨레의 염원인 조국의 평화적 통일을 앞당기기 위해서는 이 문제를 전문적으로 연구하는 기관이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공유하였다.

이후 재단 설립은 본격적으로 추진되었으며, 그 결과 1983년 11월 25일 창립총회를 갖게 되었다. 이후 1984년 7월 재단업무가 개시되었으며, 1985년 2월에 장학사업, 1986년 1월에 연구사업, 1988년 3월에 아웅산 유가족소득사업이 시작되었다.

설립목적

세종재단법인(세종연구소)는 정관 제1조에 따라 “나라의 안전과 남북통일 및 대외관계에 필요한 연구와 교육·연수를 통해 나라와 사회의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다음사업을 수행한다.

  • 나라의 안전과 남북통일 및 대외관계에 필요한 연구사업지원
  •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·연수사업
  • 목적사업을 위한 연구소, 교육, 연수시설 등의 설치와 운영
  • 목적사업과 관련된 사업의 수탁 및 위탁
  • 법인의 목적달성에 필요한 운영재원 마련을 위한 부대사업

설립근거

공익법인 설립·운영에 관한 법률(법률 제2814호, 1975.12.31.)

경영목표

STEP 01제도화·투명화·민주화

STEP 02합의적 연구소 운영

STEP 03경쟁력 있는 연구소

STEP 04세계의 유수 연구소

연구사업

  • 중장기정책연구, 종합연구
  • 학술행사
  • 외부용역 수탁
  • 이슈분석
  • 출판

교육·연수사업

유가족지원사업

세종재단법인(세종연구소)에서는 1983년 당시 미얀마 랑군에서 순국한 외교 사절 및 공식수행원 17인의 유가족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매월 소득지원금 지급과 유자녀 장학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.

1983년부터 유가족 소득지원금을 매년 통계청이 발표하는 소비자 물가상승률을 적용하여 지급하고 있으며, 유자녀 장학금은 1985년부터 실시해 오고 있다.